비하스 주택건설 전북, 전주, 임실, 구례 지역 주택 리모델링 전문 업체입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방문턱 없애기 공사
관리자  2007-07-17 16:59:31, 조회 : 490, 추천 : 21

                  
            

첫째로 시작은 방문턱 없애기 공사입니다. .                 

방문턱 두개 제거하고 레미탈로 제거한곳 메꿔넣는데 대략 한시간 남짓 걸린것 같네요..ㅎㅎ .                 

                

                

아래는 제거하기 전의 보기싫은 방문턱의 모습입니다                 

                



            

                    

                    

첫째로 방문턱의 중간부분을 톱으로 잘라내고(새로 산 원형톱이 한목했죠) 빠루(??)와 드라이버(원래는 정을 사용해야 하지만 장비부족으로)를 이용해서 방문턱을 어느정도 들어낸 후에,                     

문턱의 밑부분도 마저 톱으로 잘라냈죠..저게 겉으로 드러난 부분의 높이는 약 2센치가 채 못되는 것 같았는데, 들어 내고 보니까 바닥에 뭍혀서 안보이는 부분이 더 두꺼운것 같았어요..                     

                    

중간부분을 완전히 절단낸 후에, 방문틀의 양쪽으로부터 떼어냈습니다.                     

문틀과 문턱이 짜맞춤에 못으로 단단하게 고정되어 있어서 떼어내는 것도 꽤 힘들었습니다.                     

왼쪽 오른쪽 차례대로 빼 내서 겨우 뽑아냈습니다. 아래사진은 문턱을 다 제거하고 난 후에 모습입니다.                     

                    



                    

떼어내고 보니 문턱의 위 아래에 시멘트가 울퉁불퉁 튀어나와있어서                     

그라인더로 갈아내는 작업 모습입니다.                     

저거 하면서 돌가루로 목욕했습니다..쩝..먼지가 장난 아니에요..                     

소음도 끝내줍니다..                     

면을 평평하게 만들어야 나중에 장판깔때도 잘 나오기 때문에 꼭 해야합니다..                     

                    



            

                        

아래는 그라인더 작업이 끝나고, 레미탈을 물에 타고 평평하게 문턱자리를 채워넣은 모습입니다.                         

4,000원짜리 레미탈 한포대를 샀는데 한 반정도 썼습니다..                         

생각보다 꽤 많이 들어가더군요....                         

저기 괴어 놓은 두꺼운 각목의 용도는요...문턱 제거하면서 양쪽의 문틀이 약간 오므라 들더군요..                         

아무래도 문턱을 잡아 빼는 과정에서 그렇게 된것 같습니다.                         

"문한번 닫아봐라"..ㅋㅋ 아버지의 예리한 지적이 없었으면 그냥 넘어갈뻔 했네요..                         

암튼 세멘(??)을 채워넣기 전에 저런식으로 지지를 해놓아야 할것 같네요..                         

원래는  드릴과 못으로 양쪽 문틀을 보강해 주지만, 그정도는 안해도 될것 같구요..                         

(저희집 문틀이 만들어져있는 구조가 그리 허술하지는 않았기 때문인 것 같아요).                         

그리고 그 밑에 작고 길다란 나무때기(??ㅋㅋ)는 문턱 잡아 뽑다가                         

생긴 문틀의 쪼개진 부분을 본드로 붙이고 압착하는 겁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

Move off